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예탁원, 부산지역 코로나19 생활방역 전문가 일자리 지원 덧글 0 | 조회 13 | 2020-11-25 11:44:42
하마라니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은 25일 부산지역 내 경력단절여성 16명을 채용하여 2개월간 아동복지시설·아동센터 등 취약시설에서 소독, 방역, 발열 검사 및 명부작성 등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생활방역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부산지역 해운대·부산진·동구·동래 여성인력개발센터 4개소와 협업하여 진행한다. 예탁결제원은 인건비와 방역물품비용을 지원하고 여성인력개발센터는 참여자 선발 및 채용, 사업단 운영 등을 담당한다.

예탁결제원은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창출 지원이라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방역 사각지대에 대한 생활방역 서비스 제공을 통해 지역 취약계층을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사업을 추진했다.

이명호 한국예탁결제원 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경력단절여성에 재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지원사업을 발굴·추진하여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성기자 stare@inews24.com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1676
합계 : 1162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