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문장으로 읽는 책] 러셀 셔먼 『피아노 이야기』 덧글 0 | 조회 9 | 2020-11-23 00:23:48
슈아이  

피아노를 아는 것은 우주를 아는 것이다. 피아노를 마스터하려면 우주를 마스터해야 한다. 피아노 소리의 스펙트럼은 마치 모든 음악적 및 비음악적 소리를 걸러내는 프리즘 구실을 한다. 휘파람 소리, 긁는 소리, 송아지 울음소리, 쓰다듬는 소리, 쾅 치는 소리, 올빼미 울음소리, 달콤하고 씁쓸하게 뜯는 소리 등 다른 악기들이 내는 온갖 소리는 물론이거니와 심지어 양이 낑낑거리는 소리, 노새 울음소리, 샴페인 코르크 마개가 펑 터지는 소리, 짝사랑의 한숨 소리 등 모든 소리가 가장 단순하면서도 변화무쌍한 이 카멜레온의 손안에 있다.

러셀 셔먼 『피아노 이야기』

책은 이렇게 시작한다. “피아노 연주는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것이다. 넋을 잃은 사랑의 달콤한 향기뿐만 아니라 하찮은 벌레, 독사, 수증기, 심지어 은하계도 모두 피아니스트의 손안에 있다.”

20세기 피아노 음악의 거장, ‘건반 위의 철학자’ 러셀 셔면의 음악 에세이집이다. 미국 뉴잉글랜드 음악원에서 세계적 피아니스트들을 길러낸 교육가로도 유명한 그가 피아노 연주, 음악과 교육에 대한 인문학적 통찰을 펼쳐 보인다. “음악은 형식을 파괴하는 질문과 형식을 지키는 대답의 연속이다.” “기술은 뮤즈를 섬기도록 명령을 받은 상상의 시종이다.” “베토벤을 연주할 때는 베토벤을 섬겨야 한다. 아니, 베토벤을 대신해야 한다. 아니, 베토벤이 되어야 한다.” 소문난 야구광인 그는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에이스 외야수 레니 딕스트라의 타격 스타일을 피아니스트의 모범으로 제시하기도 한다.

양성희 논설위원



#인하대역 반도유보라 라센티움 #IOT 자가방범 #인천구월동아트리움 #원흥역 클래시아 #아델리움 더숲 #용현더노블시티 #센텀시티 #수완 한국아델리움 더숲 #안산 그랑시티 시그니처타워 #서귀포 하수구 #푸드야 #원흥역 클래시아 더퍼스트 #인천아트리움 #더노블시티 #금호오션타워 #예술회관역 아트리움 #상무대라수 #힐스테이트 양주센트럴포레 #인하대역 반도유보라 라센티움 #주안 센트럴 팰리스 #양주센트럴포레 #주안역 미추홀 더리브 #인하대역 라센티움 #고양아크비즈 #미추홀 더리브 #주안반도유보라센트럴팰리스 #석남미소지움 #홈페이지제작 #남동공단 청류지산 #송도 힐스테이트 #삼송지축듀클래스 #마크원 #안산 그랑시티 #금남로 센텀시티 #무료홈페이지 #남동공단 금호오션타워 #광산 남양휴튼 #연신내역 미엘 #남동공단 마크원 #cctv #원흥한일윈스타 #원흥광양프런티어밸리6차 #동천동타운하우스 #석남역미소지움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408
합계 : 124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