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솔샤르 "프레드 두 번째 경고 장면 파울 아니야..에레라도 알고 있을 것" 덧글 0 | 조회 11 | 2020-12-04 01:09:24
후뚜씨  

[스포츠조선닷컴 이동현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솔샤르 감독이 프레드의 두번째 옐로카드에 관해 파울이 아니었으며 에레라는 알고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맨유는 3일(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파리 생제르맹(PSG)과 20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5라운드 경기에서 1-3으로 패했다.

이날 경기의 분수령은 프레드의 퇴장이었다. 프레드는 전반 21분 PSG의 레안드로 파레데스에게 박치기를 시도했다. VAR 판독후 주심은 프레드에게 옐로카드를 부여했다. 이어 후반 24분 프레드가 공을 되찾기 위해 에레라에게 태클을 걸었다. 주심은 두번째 옐로카드를 꺼냈고 프레드는 경고 누적으로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같은 날 영국매체 '메트로'에 따르면 솔샤르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프레드는 파레데스에게 머리를 향하지 않았어야 했다"면서 "프레드가 파레데스를 터치했다고 생각하지 않지만, 그러면 안된다. 내 생각에 그가 퇴장당하지 않은게 다행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프레드를 후반에 교체할 생각이 있었냐는 질문에 솔샤르 감독은 "프레드는 정말 잘 플레이 했다"면서 "우리는 침착함을 유지하고 쉽게 태클하지 말 것을 주문했다. 두 번째 경고는 파울이 아니다. 에라라도 확실히 알고 있을 것이다"고 경고를 받을 파울이 아니었음을 강조했다.

이동현 기자 oneunited7@sportschosun.com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63
합계 : 1278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