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사설] '확진자 대학별 고사 응시 불가' 방침, 대책 마련 시급하다 덧글 0 | 조회 7 | 2020-11-25 20:42:17
MALLET  

[경향신문]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일주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지면서 수험생들이 하루하루 살얼음판을 걷고 있다. 전국 2367개 고교와 수능 시험장으로 사용되는 학교들은 26일부터 원격수업으로 전환돼 등교가 전면 중단된다. 교육당국은 우선 수험생들이 차질 없이 수능을 치를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기울여야 한다. 학원과 모든 시민 또한 각자 맡은 위치에서 방역에 최선을 다해 미래세대인 수험생들의 응시를 도와야 한다. 그런데 문제는 수능을 무사히 치르는 것이 전부가 아니라는 점이다. 수능 직후 이어지는 대학별 고사가 코로나19 확산세를 증폭시키는 뇌관이 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확진자들에게 응시 기회가 막혀 있는 대학별 고사가 되레 방역의 구멍으로 작용할 수 있어서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교육부가 지난 8월 내놓은 대입관리 방안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는 병원이나 치료시설에서 수능을 치르도록 했다. 그러나 대학별 고사는 대학 자체의 관리가 허술할 것을 우려, 비대면 방식 외에는 확진자들의 응시를 제한했다. 가장 우려되는 부분은 비대면으로 진행할 수 없는 논술과 실기시험이다. 논술고사는 수능 다음날인 12월4일 시작돼 주말인 5·6일부터 3주간 주말마다 집중적으로 실시된다. 2021학년도 논술 전형의 단순 누적 응시인원은 41만여명에 달한다. 수십 대 1까지 이르는 높은 경쟁률에 전국에서 학교당 1만명 이상 한꺼번에 몰리기도 한다. 시험 직후 수많은 인파가 뒤엉켜 쏟아지는 것도 방역의 취약점이다. 내년 1월엔 한번에 3~4시간씩 시험을 치르는 예체능 계열의 실기고사가 몰려 있다.

교육부는 그동안 수능 대책에 집중하느라 대학별 고사에 대해선 별다른 대비책을 마련하지 못했다. 확진자는 응시할 수 없다는 방침을 내린 것 이외에는 대학들이 알아서 하라는 식이다. 일부 대학에선 지난달 자가격리자까지 실기시험 기회를 박탈한 사례도 있었다. 수험생들 사이에서는 벌써 코로나19 확진자가 되어 응시를 못하게 될 바에야 검사를 미루겠다는 말까지 나온다. 당국은 지금이라도 수험생과 학부모들의 이런 불안을 해소할 대책을 강구해야 한다. 코로나19에 걸린 수험생들이 본인 의지와 무관하게 시험조차 치르지 못하게 하는 일은 있어서는 안 된다. 코로나19 속에서도 입시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던 교육부는 그동안 무엇을 한 것인가.



#IOT 자가방범 #송도 힐스테이트 스테이에디션 #더노블시티 #양주센트럴포레 #용현더노블시티 #남동공단 마크원 #무료홈페이지 #인천아트리움 #마크원 #센텀시티 #주안 센트럴 팰리스 #cctv #송도 힐스테이트 #동천동타운하우스 #인하대역 반도유보라 라센티움 #인천구월동아트리움 #수완 한국아델리움 더숲 #힐스테이트 양주센트럴포레 #송도 힐스테이트 스테이에디션 #연신내역 미엘 #연신내역 솔앤더블유 미엘 #주안역 미추홀 더리브 #광산 남양휴튼 #석남미소지움 #미추홀 더리브 #예술회관역 아트리움 #고양아크비즈 #힐스테이트 스테이에디션 #주안반도유보라센트럴팰리스 #남동공단 청류지산 #남동공단 금호오션타워 #원흥한일윈스타 #서귀포 하수구 #아델리움 더숲 #홈페이지제작 #인하대역 반도유보라 라센티움 #금호오션타워 #인하대역 라센티움 #삼송지축듀클래스 #안산 그랑시티 #원흥역 클래시아 #원흥광양프런티어밸리6차 #원흥역 클래시아 더퍼스트 #푸드야 #석남역미소지움 #상무대라수 #금남로 센텀시티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95
합계 : 119674